본문 바로보기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추천도서

See Also 신착자료

이것은 왜 직업이 아니란 말인가

이것은 왜 직업이 아니란 말인가

저자박정훈
출판사빨간소금
출판년2019
ISBN9791196585907
가격₩13000

도서관소장자료 e-Books

책소개

고구마 같은 세상을 날려버릴 알바들의 사이다 같은 이야기!

맥도날드를 ‘알바계의 삼성’이라고 부른다. 고강도 노동은 있어도, 최저임금과 근로기준법 위반은 없기 때문이다. 24시간 불이 꺼지지 않는 편의점은 화려한 도시 문명을 상징하지만, 편의점 알바노동자의 삶은 결코 화려하지 않다. CGV 여성 알바노동자는 붉은색 립스틱을 바르되, 만약 윤기가 없다면 무색 립글로스를 덧발라야 한다.
지금까지 알바노동은 학생들의 용돈, 주부들의 반찬 값, 심지어 노인들의 건강을 위한 노동으로 여겨졌다. 소위 ‘정상적인’ 직업을 갖지 못한 탈락자들의 노동, 즉 실업자와 백수 들의 노동이었다. 하지만 대기업 프랜차이즈가 이들을 조직적으로 사용하기 시작하면서 하나의 노동시장이 만들어졌다. 이제 알바노동은 프랜차이즈 산업 성장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요소가 되었다. 이렇게 변화한 알바 노동시장을 제1노동시장인 정규직, 제2노동시장인 비정규직과 구분해서 저자는 ‘제3노동시장’이라고 부른다.
이 책은 제3노동시장에서 벌어지는 저임금과 장시간 노동, 근로기준법 위반과 폭언·폭행, 손님들의 갑질과 알바들의 추노 현상들의 본질을 맥도날드, 편의점, 영화관 등에서 일하는 알바노동자들의 증언을 통해 파헤친다. 그러면서 ‘알바가 직업이 되는 나라’가 디스토피아가 아니라 유토피아를 뜻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조건들을 살핀다.


저자소개 : 박정훈

부산 범일동에서 나고 자랐다. 부산대 정치외교학과를 10년 만에 간신히 졸업했다. 학자금 대출과 집시법 전과 기록만 남았다.
알바노조 위원장으로 활동했으며, 4대 보험은 되면서 자유롭게 일할 수 있는 일자리를 찾다 우연히 맥도날드 라이더로 일하게 됐다. 2018년 여름, ‘폭염수당 100원을 주세요’라는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했다. 이 시위가 주목받은 데 힘입어 배달 노동자들의 노동조합인 ‘라이더유니온’을 만들고 있다. 주 3일은 맥도날드와 우버이츠 라이더로 일하며 생계비를 벌고, 주 1일은 알바상담소에서 노동 상담 자원 활동을 한다. 가끔씩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노동 인권 교육도 한다. 나머지 시간은 모두 글쓰기와 라이더유니온 만들기에 쓴다.
《알바들의 유쾌한 반란》, 《최저임금 1만 원》, 《말이 되는 소리 하네》(공저) 등을 썼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print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