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보기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추천도서

See Also 신착자료

빛 혹은 그림자 : 호퍼의 그림에서 탄생한 빛과 어둠의 이야기

빛 혹은 그림자 : 호퍼의 그림에서 탄생한 빛과 어둠의 이야기

저자블록, 로런스
출판사문학동네
출판년2017
ISBN9788954646796
가격₩18000

도서관소장자료 e-Books

#에드워드호퍼 # 에드거상 # 단편소설집

오직 에드워드 호퍼의 그림에서 영감을 얻은 반짝이는 이야기들!

스티븐 킹, 조이스 캐럴 오츠, 마이클 코널리 등 17명의 작가가 에드워드 호프의 그림 17점에서 포착한 이야기를 모아 엮은 『빛 혹은 그림자』. 현대 미국인의 삶과 고독, 상실감을 탁월하게 그려내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아 온 미국의 대표적인 사실주의 화가 에드워드 호퍼. 로런스 블록의 주도로 호퍼의 그림을 소설로 쓰는 프로젝트가 진행되었고, 이름만 들어도 쟁쟁한 작가들이 각자 한 점씩 호퍼의 작품을 선택한 후 그 그림에서 영감을 얻은 단편소설을 써내려갔다.

20세기 초 자동판매기로 음식을 판매하던 식당에서 식사를 하는 한 여성에 대한 이야기로 2017년 에드거상 최고 단편 부문을 수상한 로런스 블록의 《자동판매기 식당의 가을》, 호퍼의 1932년 작 '뉴욕의 방'을 선택해 대공황 시기를 사는 어느 부부의 이야기를 그린 스티븐 킹의 《음악의 방》 등 호퍼의 그림 속에서 발견한 빛과 그림자를 지닌 삶, 그리고 강렬한 이야기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이 책을 통해 휘트니 뮤지엄 큐레이터로 일하며 호퍼에 대한 여러 저서를 집필해 에드워드 호퍼 권위자로 알려진 게일 레빈이 처음으로 소설을 발표했는데, 호퍼의 그림을 다수 소장한 실존 인물인 샌번 목사에 대한 이야기를 소설의 형식으로 풀어내며 픽션과 논픽션의 경계를 넘나드는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준다.

1927년 작 ‘자동판매기 식당’, 1932년 작 ‘뉴욕의 방’, 1942년 작 ‘밤을 새우는 사람들’, 1951년 작 ‘바닷가 방’ 등 책에는 각 소설에 해당하는 호퍼의 그림이 컬러 도판으로 수록되어 있다. 형체와 색, 특히 빛과 어둠을 그리는 데 전념했던 호퍼의 명작들을 만나보는 즐거움을 함께 느낄 수 있다.

북소믈리에 한마디!

로런스 블록은 작가들을 섭외할 때 주제도, 장르도 제한하지 않고 ‘에드워드 호퍼’라는 단 한 가지 조건만을 제시했다. 그 결과 스릴러, 드라마, 범죄, 미스터리, 환상문학 등 작가들의 면면만큼이나 다양한 장르의 소설들이 모였다. 몇몇 작가들은 호퍼의 작품을 자신들이 하고자 하는 이야기의 내용으로 활용했고, 몇몇 작가들은 호퍼의 작품 그 자체를 작품에 등장시키는 방식으로 이야기를 탄생시기도 했다. 이처럼 작가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호퍼의 그림을 활용하면서 어떤 앤솔로지보다 더 다양한 내용과 장르의 단편들이 실리게 되었다

저자소개: 로런스 블록(엮은이)
하드보일드 작가이자 이 책의 기획·편집자. 매슈 스커더 시리즈, 버니 로덴바 시리즈 등을 쓰고 있으며 앤서니상, 에드거상 등을 수차례 받았다. 이 책에 실린 그의 단편 「자동판매기 식당의 가을」은 2017년 에드거상 최고 단편 부문을 수상했다.

역자소개: 이진
이화여자대학교에서 문헌정보학을 전공하고 광고대행사에서 근무하다가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도그 스타』 『저스트 원 데이』 『어디 갔어, 버나뎃』 『미니어처리스트』 『우리에겐 새 이름이 필요해』 『사립학교 아이들』 『기꺼이 죽이다』 『658, 우연히』 『갈림길』 『비행공포』 『페러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 등 80여 권의 책을 번역했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print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