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보기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추천도서

See Also 신착자료

벌레의 마음

벌레의 마음
저자김천아 외
출판사바다
출판년2017
ISBN9788955619072
가격₩15000

도서관미소장자료 e-Books

예쁜꼬마선충 통해 보는 현대 생물학!

『벌레의 마음』은 예쁜꼬마선충을 통해 생명의 보편성과 인간에 대한 진실을 탐구하고 있는 현대 생물학의 생생한 여정을 담았다. 예쁜꼬마선충은 토양에서 서식하며 투명한 몸을 가진 1mm 크기의 아주 작은 벌레로 놀랍게도 유전자의 절반 이상이 인간의 유전자와 유사하고 그 기능역시 유사하다. 현대 생물학은 이 벌레를 통해 인간과 생명의 보편성을 이해하기 위한 여정에 있다. 이 책은 이러한 최신 현대 생물학의 여정을 대중과 나누고자 예쁜꼬마선충 과학자 5인의 고민을 담고 있다.

1960년대 시드니 브래너는 예쁜꼬마선충을 생물학 연구의 대상으로 삼으면서 ‘벌레의 마음’이라는 원대한 프로젝트를 발주했다. 이 연구를 바탕으로 생물학 302개의 신경세포와 이 세포들이 이루는 8000여 개의 신경망으로 이루어진 예쁜꼬마선충의 마음 지도를 얻게 되었다. 이후 학자들은 이 마음의 지도를 바탕으로 마음에 대한 놀라운 연구 성과들을 발표하였다. 위대한 생물학자이자 생물 철학자인 자크 모노는 생명 현상에서 나타나는 보편성을 이렇게 표현한다. ‘대장균에게서도 진실인 것은 코끼리에게도 진실이다’ 이를 현대 생물학 연구를 특징짓는다면 다음과 같다. ‘벌레에게 진실인 것은 인간에게도 진실이다’. 이 책의 예쁜꼬마선충을 통해 생명의 보편성과 인간에 대한 진실을 탐구하는 현대 생물학의 생생한 여정을 통해 확인 할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 김천아

저자 김천아는 서울대학교 유전과 발생 실험실 박사 후 연구원. 예쁜꼬마선충에서 발견한 염색체 말단 보호 기전을 다양한 종으로 확장하여 연 구하고 있다. 평생 취미 생활을 하는 삶을 살 수 있다는 기대로 과학 을 시작하였지만, 현재는 과학을 잘하는 연구자가 되기 위해 고심 중 이다. 과학자가 되면서 교과서와 논문 한 줄에 수많은 사람의 노력과 시간이 담겨 있다는 것을 배웠고, 단순한 과학적 사실을 넘어 그 사실이 밝혀진 과정과 논리를 알리고 싶어 글을 쓰기 시작했다.

저자소개 : 서범석

저자 서범석은 서울대학교 유전과 발생 실험실 박사 후 연구원. 예쁜꼬마선충의 텔로미어 유지기작에 대한 연구로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과학의 대중화와 예술과의 융합 등 과학의 경계를 넘는 작업에 관심이 많아 글쓰기를 시작했다. ‘엘레강스 팬클럽’ 외에도 예술가들을 직접 만나 과학자로서 바라본 예술에 대한 생각을 정리한 ‘실험실 옆 미술관’이라는 꼭지를 한겨레 〈사이언스온〉에 연재하고 있다.

저자소개 : 성상현

저자 성상현은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박사 과정. 서울대학교 유전과 발생 연구실에서 예쁜꼬마선충의 텔로미어 단백질체에 대해 다방면으로 연구하고 있다. 과학을 한다는 것의 의미를 자주 고민한다. 진실의 조각을 찾아내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만, 그 과정 또한 즐거운 여정이 기를 바라고 있다. 질문을 던지고 다른 사람과 나누고 부풀리는 데서 재미를 느끼는 중이다.

저자소개 : 이대한

저자 이대한은 노스웨스턴대학교 분자생물학과 박사 후 연구원. 서울대학교 유전과 발생 연구실에서 꼬마선충의 히치하이킹 행동에 대한 유전학적 연구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우주가 만들어 낸 가장 매혹적인 텍스트인 유전 암호를 연구하고 있다. 특히 다양하고 복잡한 생명 현 상들이 어떻게 유전체 속에 프로그램 되어 있는지, 그러한 프로그램 들이 어떻게 진화했는지에 대해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 진화가 빚어낸 흥미진진하고도 신비로운 생명 이야기를 나누고자 글을 쓰고 있다.

저자소개 : 최명규

저자 최명규는 하버드대학교 생물학과 및 뇌과학센터 박사 후 연구원.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유전과 발생 실험실에서 예쁜꼬마선충의 닉테이션 행동 및 알코올 내성을 연구하여 박사 학위를 받았다. 과학이 단지 편리한 세상뿐만이 아닌,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라며 글을 쓰고 있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print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