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보기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 menu

추천도서

See Also 신착자료

슈독(Shoe Dog)

슈독(Shoe Dog)
저자필 나이트
출판사사회평론
출판년2016
ISBN9788964359020
가격₩22000

도서관소장자료 e-Books

신발에 미친 남자의 처음이자 마지막 자서전!

‘신발 연구에 미친 사람’이란 은어인 《슈독Shoe Dog》. 이 책 『슈독』은 가진 것이라곤 무모한 열정과 끈기밖에 없었던 24살 청년, 필 나이트가 일본 운동화를 수입해 팔던 보따리 장사를 세계적 브랜드 나이키로 일궈내기까지의 과정을 다룬 최초의 자서전이자 나이키의 역사서다. 나이키의 대중적 이미지와 달리 필 나이트는 항상 신비에 감춰진 인물이었다. 그런 그가 회고록에서 지금의 나이키가 있기까지 겪었던 수많은 순간들을 최초로 공개하였다.

대학시절, 일류 선수의 등을 보며 달려야 했던 육상선수 필 나이트는 결국 운동선수를 포기하고 경영대학원에 진학하게 된다. 그러나 그는 안정적인 직장이 아니라 자신의 삶을 스스로 개척할 수 있는 새롭고 역동적인 일을 원했고, 남들과 다른 길을 가고 싶다는 결심과 함께 배낭여행을 떠난다. 그리고 이 배낭여행에서 자신의 인생을 바꾸게 될 사건이 발생한다.

선수 시절 얻은 운동화에 대한 관심과 자신의 사업을 하고 싶다는 막연한 희망뿐이었던 나이트는 배낭여행 중이던 1962년, 일본 운동화 회사 오니쓰카를 찾아가 미국 판매권을 달라고 설득한다. 그리고 미국 서부지역 독점판매권을 얻은 이듬해 부모님의 집 지하실에서 사업을 시작한다. 사업이 처음부터 순탄했던 것은 아니다. 창업 후 6년 동안 월급 한 푼 가져가지 못할 만큼 어려움을 겪었으며, 오니쓰카가 더 이상 신발을 공급하지 않으려 하자 어쩔 수 없이 자체 브랜드 ‘나이키’를 런칭하기에 이른다.

필 나이트는 지금의 나이키가 있기까지 겪어야 했던 수많은 위기들, 참담했던 좌절의 순간들, 무자비한 경쟁자들, 숱한 의혹과 비난들, 적대적이었던 은행들, 이런 어려움을 극복하고 승리를 거두었을 때와 구사일생의 순간들을 세세히 회고한다. 더불어 불같은 성미만큼 운동화 개발에 열정을 가진 동업자 빌 바우어만, 운동화와 달리기의 숭배자 제프 존슨, 촉망받던 육상선수였으나 사고로 하반신이 마비된 보브 우델 등 나이키 정신을 함께 만들어간 동료들과의 관계도 공개한다.


저자소개 : 필 나이트

저자 필 나이트 Phil Knight는 나이키 창업자. 1964~2004년 나이키 최고경영자. 1963년 아버지에게 빌린 50달러를 가지고 품질 좋은 저가의 일본 런닝화를 수입하는 회사, 블루 리본 스포츠(나이키의 전신)를 설립한다. 사업 첫해, 자신의 자동차에 신발을 가득 싣고 다니며 판매해 올린 매출은 8000달러였다. 오늘날 나이키의 연간 매출액은 300억 달러에 달하며 스타트업의 훌륭한 모델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나이키의 로고, 스우시(swoosh)는 전 세계 어느 곳에서도 사람들이 금방 알아보는 몇 안 되는 아이콘이 됐다. 나이키의 대중적 이미지와 달리 필 나이트는 항상 신비에 감춰진 인물이었다. 그런 그가 회고록에서 지금의 나이키가 있기까지 겪었던 수많은 순간들을 최초로 공개한다. 나이트는 대학 시절, 일류 선수의 등을 보며 달려야 했던 그저 그런 육상 선수였다. 결국 그는 육상 선수의 길을 포기하고 스탠퍼드 경영대학원에 진학한다. 대학원을 졸업한 24살에 남들과 다른 길을 가기로 결심하고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로 배낭여행을 떠났다. 그가 바란 것은 대기업에 취업하기 보다는 자기 삶을 스스로 개척하기 위해 새롭고 역동적인 일을 하는 것이었다. 배낭여행 중이던 1962년 일본 운동화 회사 오니쓰카를 찾아가 미국 판매권을 달라고 설득한다. 미국 서부지역 독점판매권을 얻은 이듬해 부모의 집 지하실에서 사업을 시작한다. 사업이 처음부터 순탄했던 것은 아니다. 아버지의 반대에 부딪쳤고, 생계를 위해 다니던 회계사무소의 급여까지 사업에 투자했다. 그러나 그는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사업에 매진해 나이키를 스포츠용품 업계의 강자로 키워냈다. 필 나이트는 지금의 나이키가 있기까지 겪어야 했던 수많은 위기들, 참담했던 좌절의 순간들, 무자비한 경쟁자들, 숱한 의혹과 비난들, 적대적이었던 은행들, 이런 어려움을 극복하고 승리를 거두었을 때와 구사일생의 순간들을 세세히 회고한다. 또한 나이키 정신을 함께 만들어간 동료들과의 관계도 공개한다. 그의 은사이자 불같은 성미에 카리스마 넘치는 빌 바우어만 코치, 사회에는 적응하지 못했지만 자기 분야에는 뛰어난 재능을 지닌 괴짜들로서 스우시에 열광한 창업 초기 직원들. 필 나이트는 그들과 함께 스포츠가 세상을 구원하고 변화시키는 힘을 갖고 있다는 믿음으로 나이키를 세상 모든 것을 바꾸는 브랜드이자 문화로 만들었다. 필 나이트는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50대 부자이자 미국에서 자수성가한 대표적인 기업인으로 인정받고 있다. 1964년부터 2004년까지 나이키 최고경영자였으며 2016년 7월 나이키 이사회 의장에서 은퇴했다.

역자소개 : 안세민

고려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미국 캔자스 주립대학에서 경제학 박사 과정을 수학했다.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에너지관리공단, 현대자동차 등을 거쳐 현재는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패권경쟁》, 《카툰 길라잡이 경제학》, 《자본주의 사용설명서》, 《잭 웰치 성공의 진실을 말하다》, 《왜 내 월급은 항상 평균보다 적은 걸까?》, 《혼돈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 《회색 쇼크》, 《중국이 세계를 지배하면》,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경쟁의 종말》, 《인스턴트 경제학》, 《새로운경제 사회의 경영》 등 다수가 있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print

상단으로 이동